본문 바로가기

내맘데로,,, 홈카페

(139)
[홈메이드 카페 / 카페라떼] 봄 햇살과 카페라떼 2017 요즈음 제법 햇살이 따사로와졌다. 최고 낮 기온은 3~4도 정도라고 하지만, 햇살이 따사로움은 "봄"이 성큼 다가온 듯 하다. 춥다~ 춥다~ 해도 올 겨울은 좀 덜 추웠던 것 같다. 그리고 역시나 아쉽게도 서울에서의 폭설은 만나지 못했네?? 혹시나,,, 봄눈도 있으니, 기대는 해보는데;;; 이젠 "눈" 보다는 "꽃"이 더 기다려지네~ :) 언제나 그랬듯,,, 오늘의 카페라떼 :) 삐까~ 삐까~ 피카츄 뒷모습을 라떼아트로 그려봤는데,,, 흠,,, 잘 되지 않아 속상;;; 춤추는 라이언도 ㅡㅡ;; 라떼아트가 마음에 들지 않으면,,, 우유폼을 조금 더 만들어 "카푸치노"로 ㅡㅡ;; 금잔화는 언제 보아도 신기하다. 특히~ 겨울에 더 예쁘고 싱싱하고, 색깔도 고와진다. 올 겨울, 영하 10도 이하로 내려가던 날 ..
[홈메이드 카페 / 라이언라떼] 에스프레소잔에 만들어 본,,, 라이언라떼 # 카페라떼 2017 하루에 커피 두 잔~ :) 온전히 카페인 중독이라고 생각했다. 그런데~ 다시금 생각해보면,,, 카페인 중독 30%에 라떼아트(에칭) 중독 70%인 것 같다. 하하하 라떼 위에 그려지는 그림. 재밌다 :) 완벽하지는 않지만~ 조금이라도 잘 그려지면 뿌듯함을 어찌 표현해야 할지 모르겠다. 귀요미 라이언에 푹~ 빠져서 라떼아트(에칭)에 자주 등장하게 되는 라이언. 역시나 두툼한 눈썹이 포인트다 :) 이렇게 커피를 자꾸 만들다보니, 식구들의 입은 한계가 있고~ 식탁 위에 커피들이 밀리기 일쑤 ㅡㅡ;; 그래서 이번엔 작은 에스프레소잔에 만들어봤다. 에스프레소잔에 라떼아트를 그려보긴 처음이라 잘~ 될지 걱정했지만, 생각보다는 예쁘게 그려졌다. 귀요미,,, 라이언 :) 에스프레소잔이라는 인증으로~ 서버와 함께 :) ..
[홈메이드 카페 / 깔루아 아이스크림 / 아포가또] 깔루아 아이스크림 VS 아포가또 2017 깔루아 아이스크림 VS 아포가또 19금 커피 아이스크림과 모든 연령을 위한 커피 아이스크림 :) 깔루아 밀크는 몇 번 만들어 먹어보았지만, 항상 깔루아 아이스크림 맛이 궁금했다. 깔루아는 우유와 커피와 탄산수와 아이스크림과,,, 함께 믹싱해서 먹는 커피 레큐어다. 커피원두를 발효시켜 만든 멕시코의 테킬라라는 술의 일종. 맛이 진하고 강하고, 알코올 돗수도 높아서~ 단독으로 마시기에는 좀;;; 처음에 모르고 마셨다가 ㅠ,.ㅠ 깔루아 아이스크림을 만들기 위해 사온 통 바닐라아이스크림 :) 깔루아 아이스크림과 아포가또 두 가지를 만들어 본다. 아이스크림은 "바닐라맛"이 가장 무난한 것 같다. 인터넷에서 깔루아 레시피를 찾아보니, "깔루아라떼"라고 있다. 깔루아 + 우유 + 에스프레소~ 조만간 만들어 봐야지!!..
[홈메이드 카페 / 머쉬멜로우 카푸치노] 카푸치노 # 머쉬멜로우 카푸치노 # 핸드드립 2017 하루 한 잔~ 커피의 행복 :) 요즈음 나의 두 번째 행복. 사실, 하루에 두 잔 이상 마시는 것 같다. 카페인 중독인가보다 ㅡㅡ;; 이번엔 카푸치노~ 데코하기를 좋아하는 난,,, 여기서 멈추지 않았지;;; 사진찍기도 좋아해서 3잔 만들면 2잔 정도는 카메라에 담는데, 문뜩, 몇 일 전 사다 둔 "머쉬멜로우"가 생각났다. 머쉬멜로우 카푸치노 Or 머쉬멜로우 카페라떼 칼로리 줄이겠다고 요즈음 시럽은 생략하는데,,, 음,,, 칼로리가 3배는 넘겠다. 그나마~ 모양새가 여심저격이라~ 참 마음에 든다 :) 종종 만들어야지. 다음엔 머쉬멜로우를 반이상으로 줄여야겠다 ㅡㅡ;;; 요건,,, 아빠를 위한 카푸치노 :) 집에 있는 다양한 컵들이 총 출동하고 있다. "Canon 6D + Canon EF 50mm f / 1..
[홈메이드 카페 / 3D카페라떼] 라떼아트에 빠지다,,, 핸드드립 # 3D카페라떼 # 에칭 2017 워낙 카페라떼도 좋아하지만, 요즈음 라떼아트랑 에칭에 재미를 붙이고 있어서~ 더 자주 "카페라떼"를 만들게 되는 것 같다. 전문 바리스타도 아니고, 자주 연습하는 것도 아니라 어렵다. 세상~ 쉬운 일이 어디 있을까 만은,,, 그래도 홈카페에서 이 정도면 괜찮은 것 아닌가~ 나 자신에게 위로를 해본다 :) 머신기가 없으니,,, 핸드드립으로 에스프레소를 내리고~ "모카포트"도 있는데~ 세척하는게 좀 번거로워서 요즈음 자주 사용하지 않게 된다 ㅡㅡ;; 귀차니즘이 스멀스멀;;; 커피빵이 예쁘게 생기면 기분이 참 좋지 :) 커피빵 생기는 모습을 동영상으로 담아봤다. 혼자서 동영상 찍으랴~ 물 부으랴~ 정신이 없다 ㅋ 동영상에 아기 울음소리가 함께 담겼는데, 2달 조금 안 된 즈음 조카가 태어났다. 잠시 다녀갔는데..
[홈메이드 카페 / 두유라떼] 고소한 두유라떼 # 핸드드립 # 에칭 2017 라떼가 먹고 싶은데,,, 우유가 없다. 요즘 집에서 라떼를 자주 해 먹다보니, 우유가 끝기지 않고 항상 비치 되어 있었는데,,, 날씨가 추운날엔 밖에 나가는 것도 탐탁치 않다 ㅡㅡ;; 요즈음 대형마트에 가면~ 두유는 워낙 싸게 판매하니, 두유야 말로 떨어지지 않고 항상 창고에도 가득;;; 그런데,,, 두유가 왜 이렇게 싸지??? 카페라떼는 "우유"로 만들어야 가장 맛있지만, 아쉽다면 "두유"도 괜찮은 것 같다. 카페 메뉴에도 있지 않은가,,, 소이라떼 (두유라떼) 핸드드립으로 에스프레소를 내리고~ 원두는 에티오피아 시다모 :) 한 손엔 드립포트를 또 한 손에 카메라를,,, 덜덜덜;;; 이런 ㅡㅡ;; 두유폼이 곱게 나오지 않았다. 마음에 들지 않는다 ㅡㅡ;;; 마지막으로 초코시럽으로 에칭~ 요건,,, 아쉬..
[홈메이드 카페 / 라떼아트] 카푸치노 # 라떼아트 그리기 # 에칭 2017 요즈음엔 에칭(라떼아트)에 빠졌다. 찾아보니, 피쳐를 이용한 것은~ 라떼아트 각종시럽이나 에소등을 뽀족한 연장으로 그린 것을~ 에칭 ,,,이라 한단다. 피쳐로 어설픈 하트 정도는 대충;;; 그려지는데~ 참 마음에 안 든다. 에칭이 쉬운 건 아니지만, 피쳐를 이용한 것보다는 좀 쉬운 것 같다. 어떻게 그릴 건지~ 잘 생각한 후에 그려야 한다. 연필로 쓰고 지우개로 지우 듯 할 수 없기 때문에 ㅡㅡ;;; 대책없이 그렸다가는 이렇게 엉망이 된다. 망친 에칭의 좋은 예라 하겠다. ㅡㅡ;;; "Canon 6D + Canon EF 50mm f / 1.8 STM 렌즈"로 촬영~!!! [홈메이드 카페 / 라떼아트] 카푸치노 # 라떼아트 그리기 # 에칭 2017.01.22
[홈메이드 카페 / 아이스 레몬 아메리카노] 상콤한 레몬커피 # 애봉이 피규어 2017 레몬커피는 커피 중의 별미인 듯,,, 자몽커피, 오렌지커피, 레몬커피 등등~ 커피맛에 상콤함이 더해져 나름 괜찮은 커피 맛이 된다. (분명 호불호는 갈릴 듯;;;) 아이스 아메리카노 위에 직접 담근 레몬청 하나 얹어주면~ :) 양은 냄비의 라면을 들고 있는 애봉이는~ 보면 볼 수록 귀엽다. 무지는 아무 컵에나 걸쳐지지 않아~ 가끔은 수영을 즐기지만,,, 애봉이는 아무 곳에나 걸쳐지기 때문에 자주 이용 할 것 같다. 눈썹이 눈인 줄 알았다. 하하하 누구 닮았는데,,, 누구지??? "Canon 6D + Canon EF 50mm f / 1.8 STM 렌즈"로 촬영~!!! [홈메이드 카페 / 아이스 레몬 아메리카노] 상콤한 레몬커피 # 애봉이 피규어 2017.01.21
[홈메이드 카페 / 카페음료 네가지] 카페놀이 :) # 녹차 눈사람라떼 # 바닐라라떼 # 카푸치노 # 카페라떼 # 라떼아트 2017 이제 집에서 카페음료 만들기는 나의 일상이 됐다. 오늘도 카페놀이 시작~!! 토요일 늦은 저녁,,, 식구들에게 음료 주문을 받았는데~ 모두들 드시겠단다. 그래서 손길이 바쁘다. 몇 일 전, 홈로스팅한 "에티오피아 시다모 원두" 핸드드립으로 에스프레소를 내고~ 커피빵도 예쁘지 :) 집안 가득 커피향기가 퍼져 나간다. 만들 음료는,,, 카푸치노, 바닐라라떼, 카페라떼, 녹차라떼,,, 4잔. 맨 위에서부터~ 시계방향으로,,, 카페라떼, 녹차라떼, 바닐라라떼, 카푸치노 :) 녹차눈사람라떼,,, 녹차파우더 + 스팀한 우유 + 우유폼 머쉬멜로우가 두 조각 남아 있어~ 두 개를 연결하고 말차빼빼로를 이용해 팔 다리를 만들고~ 초코시럽으로 눈과 단추를 그려 눈사람 인형 모양으로 데코를 했다. 바닐라라떼 바닐라시럽 + ..
[홈메이드 카페 / 라이언 카페모카] 라이언 카페모카 # 핸드드립 # 레몬청 담기 # 라이언 핸드크림 2017 핸드드립으로 에스프레소를 내리고~ 진한 허쉬초콜릿시럽을 넣어 달달한 "카페모카"를 만들었다. 나,,, 요즈음 카페인 중독인가봐 ㅡㅡ;;; 하루에 커피 두 잔은 기본이 되어 버렸다. 커피를 자주 만들어 먹다보니, 시중의 카페 마냥~ 어떻게 하면 좀 더 예쁘게 커피를 담을 수 있을지를 고민하게 된다. 초코시럽을 듬뿍 넣고~ 스팀하고 거품을 낸 우유를 부어주면,,, "카페모카" 귀엽게 우유거품으로 귀도 만들어주고, 에칭으로 "라이언 얼굴"도 그렸다. 시간이 흐르자~ 초코시럽이 따뜻한 우유에 녹아든다. 요즈음 밥을 대신해 커피로 떼우는 일이 잦아졌다. 난 역시~ 밥보다는 커피가 좋다 :) 몇 일 전~ 엄마와 대형 마트에 갔다. 지난 번 레몬 한 알로 "청"을 담궜기에 금방 다 먹었다 ㅡㅡ;; 그래서 시판용으로 ..
[홈메이드 카페 / 라이언라떼] 바닐라라떼 # 핸드드립 # 에피오피아 시다모 # 카누를 이용한 라떼 # 에칭 # 라이언라떼 2017 홈로스팅을 연속으로 두 번이나 하면서 가스레인지 앞에 오래 서 있었더니,,, 어질어질;;; 이럴 때 커피가 필요해~ 이 말을 들으신 엄마의 말씀;;; "보통은 오랜시간 자기가 만든 음식은 질려서 안 먹는데~ 넌 잘도 해 먹는다 :D" 전 커피가 필요할 뿐이라고요!!! 쉬어가는 마음으로 방금 전 로스팅한 원두는 제처두고 "카누"를 이용해 간편하게 라떼를 만들기로 했다. 카누로 에스프레소를 만들고~ 카누를 좀 사다 놓아야겠다. 빨리 커피를 만들어 먹고 싶을 때 간편하게 쓸 수 있으니깐 :) 카누 에스프레소~ 피쳐로 하트를 못 만들겠다면,,, 에칭으로 만들어보자!! 하트 라떼 아트~ 바닐라라떼 :) 그리고 라이언을 그린 카페라떼 :) 라이언은 초코시럽으로 그렸다. 역시 커피는 직접 만들어 먹어야 맛있어 :) ..
[홈메이드 카페 / 홈로스팅] 후라이팬 홈로스팅 # 에티오피아 시다모 2017 2017년 들어 첫 홈로스팅~!! 2016년 말에 사 두었던~ "에티오피아 시다모" 그린원두를 로스팅했다. 시다모 이외에도 몇몇가지의 그린원두가 있지만, 내 입맛엔 "시다모"가 가장 맛있다. 드디어 내 입맛에 맛는 원두를 찾은 것 같다. 겨울, 오랜만에 따뜻한 날씨. 그런데, 미세먼지 농도가 위험이란다 ㅡㅡ;; 그래도 껍질을 날리기 위해선 따뜻한 날씨가 좋기에~ 홈로스팅을 하기로 한다. 600그람 정도 눈대중으로 덜어내고~ 로스팅에 앞 서, 결점두를 골라낸다. 썩은 것, 못 생긴 것 등등등,,, 생각보다 많이 나와서 속상;;; 홈로스팅에서 후라이팬 만큼 좋은게 없는 것 같다. 그물망처럼 생긴건 껍질이 날려서 별로고, 도자기로 된건 용량이 너무 작고,,, 가장 중요한 건 불조절~ 똑같이 두 판(두 번) 로..
[홈메이드 카페 / 소이 깔루아] 두유 깔루아 # 소이 깔루아 2017 아빠의 주문,,, "깔루아 밀크"가 드시고 싶으시단다. 우유가 없다 하니, 그럼 다음에 만들어도 된다고 하셨다. 그런데 문뜩!! 라떼를 생각해보면, 우유로 만드는 라떼가 있고, 우유를 못 먹는 사람들을 위한 메뉴로 소이(두유)라떼가 있지 않은가?? 혹시나~ "소이 깔루아"도 있지 않을까??,,, 싶어서 인터넷을 찾아봤다. 그런데 호불호가 심하게 갈린다. 맛있어서 내일 또 해 먹어야겠다는 분도~ 절대로 해 먹지 말라는 분도~ 있다. 마침 집에 두유는 있기에~ 설마,,, 별 일 있겠나?? 생각하면서 "소이 깔루아 (두유 깔루아)"를 만들어보기로 한다. 일단, 결론부터 이야기 하자면,,, 못 먹을 칵테일은 아니지만, 추천은 하지 않는다. 역시 깔루아는 "우유"를 넣은 "깔루아 밀크"로 마셔야 하는구나!!! 두..
[홈메이드 카페 / 생크림 크레이프 케이크] 생크림 크레이프 케이크 # 핫케이크 # 시나몬라떼 2016 집에 핫케이크 가루와 생크림이 있길래,,, 디저트를 만들었다. "생크림 가득~ 크레이프 케이크:)" 음,,, 대충 부쳤는데~ 신기하게도 크기가 모두 같다. 뿌듯 :) 크레이프 느낌의 케이크를 만들어 보려고~ 얇게~ 얇게~ 고만고만 한 때~ 몇 번 부쳐 보았다고 이번엔 정말로 얇게 만들어져서 상당히 뿌듯하다. 생크림도 만들고,,, 음 ㅡㅡ;; 이번엔 과일도 없고, 그야말로 생크림 뿐이다. 그래도 생크림이 듬뿍이라 다행 :) 그리고 식재료 창고를 찾으면 또 무언가 나온다 :D 슈가파우더 짜잔~ 하하하 생크림,,, 욕심이 과했던 모양이다. 녀석들이 바깥 세상 구경 중 ㅡㅡ;;; 산타 할아버지,,, 까꿍~ 식구들이 한 조각씩 :) 냠냠냠~ 그리고,,, 홈카페 :) "시나몬 가득~ 시나몬라떼" 그리하여,,, 오늘..
[홈메이드 카페 / 블루베리 요거쉐이크] 새콤달콤~ 블루베리 요거쉐이크 # 국화 2016 집에서 만들 수 있는 모든 카페 음료를 만들 기세 :) 화. 이. 팅~!!! 블루베리 가득 + 요거파우더 + 떠 먹는 요쿠르트 (플레인) + 우유 + 얼음 믹서기에 모두 넣고~ 갈아 갈아~ "블루베리 요거쉐이크" 진한~ 블루베리 맛이 상콤상콤,,, 우리집 발코니 바깥의 국화는~ 추워져야 꽃을 피우는 국화 :) 창밖으로 보이는 풍경은 뭐든 사랑스러워~ 특히 꽃이라면 더 사랑스럽지 :) "Canon 6D + Canon EF 50mm f / 1.8 STM 렌즈"로 촬영~!!! [홈메이드 카페 / 블루베리 요거쉐이크] 새콤달콤~ 블루베리 요거쉐이크 # 국화 2016.11.26
[홈메이드 카페 / 라이언라떼] 귀여운 라이언라떼 # 카페라떼 # 에칭 # 라테아트 2017 라떼아트 그리기는 참 쉬운 일이 아니다 ㅡㅡ;;; 가끔 재미 삼아 그리거나 꾸미기는 하지만, 어렵다!!! 그래서~ 몇 번의 연습으로 어설프지만, 가끔한 뿌듯한 모양이 나오기는 한다. 그러다가 알게 된 에칭,,, 이미 알고 있는 거였는데 (예전 문화선터에서 배운) 잊고 있었다. 에칭을 이용하면 조금 더 쉽게(?,,, 전혀 쉽진 않아ㅡㅡ;;;) 라떼 아트를 그릴 수 있다. 요즈음엔 에칭을 이용해 라떼아트를 그리고 있다. 아주 가끔~ :) 직접 만든 카페라떼에~ 하얀 우유거품을 콕콕콕 몇 개 찍고~ 뾰족한 도구로 빙그르르~ 그러면 자연스럽게 연결된 하트가 만들어지는데, 정확하게 나오진 않았네,,, 그 다음으로 그려본~ 라이언라떼 :) 커다란 우유거품을 카페라떼에 얹고~ 양쪽 위에 작은 거품을 올려 귀를 만들고..
[홈메이드 카페 / 깔루아 밀크] 커피레귤러 깔루아 # 깔루아 밀크 # 홈 칵테일 2017 우리집은 나로 인해,,, 때론 홈 카페가, 때론 홈 Bar가 되고 있다. 집에 "깔루아"가 있어서~ 가끔,,, "깔루아 밀크"를 해 먹고 있는데, (깔루아가 워낙 독해서 (26.5도) 조금씩 넣어 만들기 때문에 양이 쉽게 줄지 않는다.) 그러다 보니, 다른 칵테일도 만들어 볼까,,,?? ,,,하는 생각이 든다. 시간을 만들어, 찾아봐야겠다!!! 적당량의 깔루아를 잔에 담고~ (적게 넣어야 함;;;) 우유를 살짝 전자레인지에 데워~ 핸드 거품기로 우유거품을 만들어 섞었다. 지난~ 엄마 생신(2016년 12월 25일) 때 보다는 우유거품이 더 쫀쫀하고 곱게 나왔다. 그래서 더 맛이 부드럽다. 가끔~ 기분 전환용으로 깔루아 밀크 :) 참 좋다. [홈메이드 카페 / 깔루아 밀크] 커피레귤러 깔루아 # 깔루아 밀..
[홈메이드 카페 / 카페모카 / 큐브토스트] 달달한 초코시럽이 가득~ 카페모카 # 큐브 토스트 2017 요즈음~ 집에서 카페 음료를 자주 해 먹다보니,,, 다이어트와는 점점 멀어지고 있는 기분이다 :( 하하하,,, 어쩜 좋지 ㅡㅡ;; 먹을 때 만큼은 마음 편하게,,, 맛나게 먹으면 0키로칼로리라 하지 않던가 ㅡㅡ;;; 얼마전, 허쉬 초코시럽을 다시 구입했다. 확실히,,, 초코제품은 "허쉬"를 따라갈 제품이 없는가보다. 맨 아래 초코시럽 가득 담고~ 에스프레소 넣고~ 우유 거품도 가득 올리고~ 초코파우더도 가득가득~ 어차피 달콤하자고 마시는~ "카페모카" 재료들을 아낌없어 넣어보자!!! 오늘의 당충전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 카페음료나 디저트를 만들 때 사용할 재료들을 넣어두는 창고(?)를 열었는데,,, 내 눈에 띈 것이~ "머쉬멜로우" 데코용으로 사용하려고 한봉지 사다 놓은 머쉬멜로우인데,,, 오래 먹..
[홈메이드 카페 / 유자 아메리카노] 새콤달콤 유자 아메리카노 2017 2017년, 나의 첫 홈카페 커피는,,, 두둥~ 유자 아메리카노!! 2017년에도 맛난 커피 많이 만들어 먹자!!! 물론 예쁜 카페도 더 찾아보고!!! [홈메이드 카페 / 유자 아메리카노] 새콤달콤 유자 아메리카노 2017.01.02
[홈메이드 카페 / 생크림 듬뿍 올린 카페 음료 3종] 에티오피아 시다모 # 카페모카 # 캬라멜마끼야또 # 비엔나커피 # 아인슈페너 2016 생크림은 칼로리도 그렇고,,, 자주 먹으면~ 그 고소함이 느끼함으로 변하기에 ㅡㅡ;;; 자주 구입하지는 않는다. 잊을 만하면? 한 번 씩 구입하는 생크림 :) 보통은 가루로 된 생크림을 사용해 왔지만~ 언젠가부터 액상 형태의 생크림 맛에 반해 그것으로 구입하고 있다. 맛이 더 고소하고 깊다라,,, 해야 할까?? 그런데 단점은 유지방이 심하다는 것 ㅡㅡ;; 그래서 설겆이도 참 번거롭다. 사실, 빵 반죽 할 때 사용하려고 , 핸드 믹싱기를 구입했던 건데,,, 생크림 만들려고 구입한 느낌이다 ㅡㅡ;; 폭신폭신 부드러운 생크림 완성 :) 에티오피아 시다모 원두 핸드드립으로 커피 내릴 준비를 하고,,, 뜸들이기,,, 커피빵이 예쁘게 :) 에스프레소로 쓸거라~ 진하게 :) 10시 방향부터,,, 에티오피아 시다모 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