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폴란드 친구들과 한국여행

[서울 / 우체국 / 폴란드로 카드보내기] 폴란드 친구들과 서울 여행 셋째날 # 폴란드로 카드 보내기 2016

 

 폴란드 친구들과의 서울여행 세 번째날 :)

전날엔 조금 일찍 귀가하여~

식탁에 앉아 수박을 먹으며,,, 도란도란 이야기를 나누었다.

 

폴란드 친구들이 우리집에서 홈스테이를 하다보니,

아침 저녁으로 가족들이 모두 모여 이야기를 나누게 되는데~

 

서로 폴란드에 대해 묻거나, 한국에 대해 물어보는데~

사람살이 어디나 똑같은 모양 :)

 

예를 들면, 결혼에 관한 생각도 폴란드 젊은이나 한국의 젊은이나 같은 생각이며,

세상살며 고민들도 거의 비슷했다.

 

 

단, 부러운 것이 있다면, 폴란드는 물가가 저렴하거나 싸다는 것이다.

수박도 폴란드에서는 제일 큰 것도 500원.

바게트도 한국의 2배 이상 되는 것이 500원.

뭣도 500원, 뭣도 500원이란다.

500원 균일가인가??

 

 

카로와 마그다는 마트에서 수박을 2만원~2만 5000원에 판매하는 것을 보고

굉장히 놀랐다.

 

난 폴란드에서 수박이 500원이라는 것에 놀라고,,,

 

 

세 번째날 아침에 먹은 수박인 줄 알았는데,

그 전날 먹은 수박이었다.

 

카로가 내 사진들 중에서 이것을 발견하고~

이렇게 예쁘게 수박을 잘라 달라고 했다.

 

 

 

 

그리고 다음날,

폴란드 친구들과 서울여행 세 번째날엔,

또 다른 "마그다"를 만나기로 약속이 되어 있었다.

 

청량리에 위치한 시립대학교의 여름학교로 한국에서 한 달째 머무르고 있다고 했다.

카로와 마그다와 함께 폴란드에서 같은 대학교 같은 과 학생이다.

 

 

그래서,,, 오늘 만나기로 한 마그다는 "청량리 마그다"라 별명을 붙여줬다.

나와 함께 있는 마그다는 "발산동 마그다" ^ㅡ^;;

 

참고로~ 폴란드에는 "마그다"라는 여자 이름이 참 많단다.

 

 

 

청량리 마그다와는 5시에 만나기로~

원래는 장소는 이태원이었으나, 갑자기 인사동으로 바뀌었다.

 

청량리 마그다를 만나기 전, 우체국에 가기로 한 날이기도 하다.

 

 

폴란드 친구들~ 즉흥적인 여행을 즐기면서도

내가 가이드도 해주고, 사진도 찍어주고 하는 것이 좋았는지~

 

내일은 뭐 할 껀지,,, 그 다음날엔 뭐 할 껀지,,, 물어보더라는;;;

 

그녀들에게 변화가 생겼다 ㅡ,.ㅡ;;

 

여유롭게 하루를 시작했다.

 

아침밥도 먹고, 이야기도 나누고, 엄마 미용실에서 머리도 예쁘게 하고,,,하며

시간을 보내다가

 

오후에 전날 인사동등에서 구입한 엽서에 편지를 섰다.

그래서 식탁 위가 난장판 ㅡㅡ;;;

 

엄마 미용실의 머리 스타일은 하루가 다르게 진화 :)

 

나도 폴란드로 카드를 보내기로 했다.

 

카로에게 보내려고 틈틈히 준비해 두었던 한복카드에

카로 할머니와 마그다 부모님께 편지를 섰다.

 

 

내가 한국말로 써주면,

카로와 마그다가 폴란드말로 번역해서 써주고~

그것을 보고 그대로(폴란드어) 옮겨 썼다.

 

친구들,,, 한국에 오래 있었더니, 폴란드 말을 잊었나??

 

열심 열심,,,

 

아,,, 폴란드말 어렵다.

스펠링이 영어가 아니라,,, 더 복잡하다.

 

 

 

그래서~ 카로 할머니께 쓴 카드와,,,

 

마그다 부모님께 쓴 카드가 완성됐다.

 

음,,, 생각보단 폴란드어를 잘 써서 뿌듯하다.

 

카로와 마그다도 친구며, 교수님이며, 부모님등께 엽서를 가득가득 써서~

우체국으로 고고고~!!!

 

 

[서울 / 우체국 / 폴란드로 카드보내기] 폴란드 친구들과 서울 여행 셋째날 # 폴란드로 카드 보내기  2016.07.25

 

  • 프라우지니 2016.09.11 21:20 신고

    폴란드가 물가가 싼 동유럽인지라 한국물가에 비하면 많이 싸다고 알고있는데.. 그래도 수박 500원은 정말 상상이상으로 싸네요.^^

    • 초록구슬 2016.09.27 14:34 신고

      유럽 국가들 중에서 폴란드가 유난히 물가가 싸다는 건 알고 있었는데~
      친구들 말에 의하면,,, 500원짜리가 많고,
      대신 한국음식점의 음식이라든지,,, 뭐 그러한 것은 우리가 상상하는 것보다 비싸다고 하네요. 그들의 물가로는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