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문화역서울284

(2)
[문화역서울 284 / 복숭아 꽃이 피었습니다] 옛서울역 # 문화역서울 284 # 복숭아 꽃이 피었습니다 # 무료전시 2016 "복숭아 꽃이 피었습니다" 전시회 팜플렛을 읽어보면,,, "우리 시대에 예술은 이런 평범하지만, 쉽게 답을 할 수 없는 질문들을 상기시키고 공감하게 하는 기회를 제공한다. 다양한 장르의 작품들이 제공하는 몰입과 상상, 놀이와 공감을 통해서,,,, (생략)" ,,, 내용 중에 "몰입과 상상" 이 부분이 정말 공감되는 전시회였다. 하나의 공간(방)마다 하나의 작품들이 전시되어 있는데,,, 하나하나 작품을 만날 때마다 한참을 쳐다보게 되고 (몰입), 무궁무진한 상상력을 펼칠 수 있어서 신선했다. 음악을 들을 수 있는 관,,, 겁은 많아서 들어가보지는 못하고, 신기한 눈빛으로 한참을 쳐다봤다. 바로 이 것이다. 내가 "문화역서울284 / 복숭아 꽃이 피었습니다" 전시회에 온 이유. 첫 눈에 나를 매료 시킨 바로..
[문화역서울 284 / 복숭아 꽃이 피었습니다] 옛서울역 # 문화역서울 284 # 복숭아 꽃이 피었습니다 # 무료전시 2016 남대문시장에서 걸어서 서울역으로 왔다. 항상 느끼지만, 서울여행의 묘미는 뚜벅이 여행인 것 같다. 뚜벅뚜벅 걸으면서 두리번 두리번,,, :) 옛서울역 / 문화역서울284에서는 "복숭아 꽃이 피었습니다"라는 전시회가 한창이다. 블로그에서던가 페이스북에서던가,,, 나의 마음을 사로 잡은 한장의 사진이 있었다. (이 사진들은 다음 페이지에서 ^ㅡ^;; http://frog30000.tistory.com/8644 ) 항상 머릿 속에 입력되어 있으니, 잊혀질만 하면 기억 속에서 나를 괴롭혔다 ㅡㅡ;;; 기회가 좋았다. 카메라 청소도 하고, 전시회도 보고,,, 옛서울역이었던 이 건물은~ 전시, 문화의 공간으로 새롭게 단장. 기간마다 다양한 컨텐츠들로 전시가 되고 있는데,,, 대부분 "무료"임에도 불구하고, 볼거리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