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술관,전시회,영화

[문화역서울 284 / 복숭아 꽃이 피었습니다] 옛서울역 # 문화역서울 284 # 복숭아 꽃이 피었습니다 # 무료전시 2016

 

 

남대문시장에서 걸어서 서울역으로 왔다.

 

항상 느끼지만,

 

서울여행의 묘미는 뚜벅이 여행인 것 같다.

 

 

 

뚜벅뚜벅 걸으면서 두리번 두리번,,, :)

 

 

 

 

 

옛서울역 / 문화역서울284에서는 "복숭아 꽃이 피었습니다"라는

 

전시회가 한창이다.

 

 

 

 

블로그에서던가 페이스북에서던가,,,

 

나의 마음을 사로 잡은 한장의 사진이 있었다.

 

(이 사진들은 다음 페이지에서 ^ㅡ^;; http://frog30000.tistory.com/8644 )

 

 

 

 

 

항상 머릿 속에 입력되어 있으니,

 

잊혀질만 하면 기억 속에서 나를 괴롭혔다 ㅡㅡ;;;

 

 

 

 

기회가 좋았다.

 

카메라 청소도 하고, 전시회도 보고,,,

 

 

 

 

옛서울역이었던 이 건물은~

 

전시, 문화의 공간으로 새롭게 단장.

 

 

 

기간마다 다양한 컨텐츠들로 전시가 되고 있는데,,,

 

대부분 "무료"임에도 불구하고,

 

볼거리가 풍성해 더 눈길이 가는 곳이기도 하다.

 

 

 

 

 

 

 

 

 

전시회 이름은 사랑스러웠으나,,,

 

나에겐 상당히 독특한 전시회였다.

 

 

 

 

난,,, 유독 독특한 걸 좋아하기 때문에

 

만족스러운 전시였다고 할 수 있을 듯.

 

 

 

 

 

 

 

 

 

옛 건물의 틀과 모양을 그대로 갖추고 있어~

 

옛 서울역 건물 구경하는 재미도 솔솔하다.

 

 

 

 

작품명이 아닌,

 

작가의 이름으로 쓰여있어 그것마져도 독특했다.

 

 

 

 

복숭아 꽃이 피었습니다,,,

 

 

 

 

오감을 자극하는 전시

 

아이처럼 놀 수 있는 공연

 

하루 종일 머물 수 있는 극장

 

그리고 공감과 배움이 있는 모임

 

 

 

 

 

 

 

 

 

 

 

 

 

 

 

 

 

 

 

문화역서울284 한켠엔,,,

 

항상 전시된 공간이 있는데~

 

 

 

옛서울의 역사라 생각하면 될 것 같다.

 

 

  

 

 

관람 동선을 잘못하다보니 이 곳으로 ㅡㅡ;;;

 

 

 

 

 

 

 

 

 

 

 

 

 

 

 

 

 

 

 

 

 

 

 

 

 

 

 

 

 

다시 "복숭아 꽃이 피었습니다" 전시회로 돌아왔다.

 

 

건물이 약간은 미로처럼 되어 있어~

 

길을 잃어도 좋은 그런 곳이다.

 

 

 

 

 

 

문화역서울284에서의

 

"복숭아 꽃이 피었습니다." 전시회는

 

7개국 27팀의 전시, 공연, 영화, 워크숍, 토크쇼 등으로 구성된 융복합 예술 프로젝트이며,

 

 

 

 

2016년 6월 26일(일요일)까지

 

문화역서울284 전관에서 전시되며,

 

 

 

 

관람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월요일 휴관)

 

문화가 있는 매월 마지막 수요일엔 9시까지 연장 운영된다.

 

 

 

 

 

 

 

 

 

 

 

 

 

 

참여 작가는,,,

 

 

 

가다 프로젝트, 가브리엘 프로코피에프, 강소영릴릴, 국형걸, 김명범, 김병오,

 

김세진, 김원화, 김준, 김혜경, 나나다시, 마리사 실바트리즈 폰스, 양아치, 코끼리들이 웃는다,

 

히로노리 무라이, 팀 스푸너 재미웍스 등,,,

 

7개국 27팀이다.

 

 

 

 

복숭아들이 스피커 위에서 음악에 맞추어 통통통,,,

 

 

 

 

한번 빠지면 계속 쳐다보게 되는 묘한 매력이 있다.

 

 

어피치가 생각나는 건,,,

 

나 뿐은 아닐 듯 ;;;

 

 

 

 

 

 

 

 

 

이 작품은 내가 두 번째로 보고 싶었던,,,

 

 

그리고 예전에 서울시립미술관에서도 비슷한 작품을 만난 적이 있어서~

 

더 반가웠다 :)

 

 

 

 

작품이 계속 움직이는데,,,

 

징그러운 듯 보이지만, 매력적이기도 하다.

 

 

 

 

 

 

 

 

 

 

 

 

 

 

 

 

 

 

 

 

 

 

 

 

 

 

 

 

 

 

 

 

 

 

 

 

 

 

 

 

 

 

 

 

요건,,, 동영상으로 보아야~

 

 

 

 

그럼에도 불구하고,,,

 

 

 

 

요즘 내가 좋아하는(?) 문구인데~

 

이 곳에서 만날 줄이야!!!

 

 

 

 

음,,, 글쎄,,,

 

아마도 어렵기 때문 아닐까??

 

 

 

 

세상에서 사람의 마음을 얻는 것 만큼 어려운 일은 없지ㅡㅡ;;;

 

 

 

 

문화역서울284는 조명도 독특하다.

 

초록, 파랑, 분홍, 노랑,,,,

 

 

 

 

사실,,, 난 작품보다는 왜 자꾸만 건물에 관심이 가는지 ㅡㅡ;;;

 

집중을 하자!!!

 

 

너무 두리번거리지 말고!!!

 

 

 

 

나도, 나름 예술하는 사람이지만,

 

예술은 알다가도 모르겠단 말야,,,

 

어렵다. ㅡㅡ;;;

 

 

 

 

페이지 >>> http://frog30000.tistory.com/8644

 

 

 

 

 

 

[문화역서울 284 / 복숭아 꽃이 피었습니다] 옛서울역 # 문화역서울 284 # 복숭아 꽃이 피었습니다 # 무료전시  2016.05.31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중구 봉래동2가 122-28 | 문화역서울284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