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딸기

(38)
[전원생활] 5월의 선물,,, 노지딸기 수확하기 20190528 아침이슬이 어느 정도 사라지고 난 후에 "노지딸기"를 수확한다. 크기도 작고 볼품은 없지만, 마트에서 파는 딸기와는 비교 할 수 없을 만큼, 무척 달콤하고 싱싱하다. 준비완료... 라동아~ 딸기 따자!!! 요깃네~ 죠깃네~ 빨갛게 잘 익은 노지 딸기를 찾자!!! 할머니... 딸기 땄어요~!!! 인증샷!! 가장 큰 하나... 흐르는 물에 씻어... 잘 먹겠습니다 :D 5월의 선물 노지딸기!!! "Canon 6D + Canon EF 50mm f / 1.8 STM 렌즈"로 촬영~!!!! [전원생활] 5월의 선물,,, 노지딸기 수확하기 2019.05.28 (2박 3일)
[전원생활] 시골집. 봄의 정원 # 봄비 내리는 시골집 20190527 2019년. 올해 들어서 처음으로 찾은 시골집... 어쩌다보니, 5월말이나 되어서야 찾았다. 작년 겨울. 엄마와 함께 방문 했던 것을 마지막으로 약 6개월만에 다시 찾았다. 그 동안 시골집엔 엄마, 아빠의 노력으로 많은 변화가 있었다. 별채도 생겼고. 여러가지 크고 작은 변화들이 있었다. 항상 사진으로만 만나 볼 수 있어서 그립고 아쉬웠는데. 드디어 올해 첫 방문이다. 보통 시골집에 갈 땐 "어떻게 이렇게 빨리 도착했지???",,, 생각할 정도로 이른 새벽에 출발하지만, 아빠와 나의 사정이 있었기에 오전 9시가 다 되어서야 집에서 출발했다. 엄마는 일주일 전에 미리 가 계셨다. 엄마께서는 올해 유난히 시골집에서 많이 머무셨다. 앞으로는 시골집에 머무시는 날이 점점 더 길어질 것 같다. 전국에 비 소식이다..
[전원생활] 봄기운이 푸릇푸릇한 시골집 마당 # 대봉시나무에 새싹이 났어요 # 별채만들기 20190427 아빠께선 포항 출장을 마무리 하시고,일주일만에 다시 시골집으로 가셨다. 처음 계획으론 12박 13일을 계획하고 가셨는데.중간에 계획이 바뀌어 10박을 하셨다. 날씨가 본격적으로 더워지기 전에 "별채"를 완성해야 하기 때문이다. 엄마께선 일주일 전에 서울로 돌아오지 않으셨다.시골집의 봄기운을 만끽...이라기 보단 화단 정리를 하시기 위함이었다. 그래서 엄마는 거의 3주 가까이를 시골집에 머무셨다. 난.... 언제 갈 수 있으려나???ㅜ,.ㅜ 5월에 시간을 내보려 했으나~마지막 주중에나 갈 수 있을 것 같다. 그립다 시골집....그래도 6월부터는 시간이 허락 되는 날이 많아질 것 같아.시골집에 자주 갈 생각이다. 봄꽃여행철이라 아빠께선 새벽 같이 시골집으로 향하셨다.전날, 딸로써 미리 챙겨놓은 보람이 있군...
[전원생활] 가을날, 시골집 마당 # 아침이슬 20181008 제법 가을 향기가 나는 시골집 마당... 파꽃은 언제 보아도 신비로움. 그 자체~!!! 꽈리... 국화가 여기저기... 촛점은 어디에???가을 느낌 나는 것 같아... 올려본다. 부추는 씨앗 맺히는 중... 오전 내내 여러가지 마당 텃밭과 꽃밭 일로 무척이나 분주했다.손가락이 퉁퉁 부었다 ㅡㅡ;;;주먹이 쥐어지지 않는다.에고야~ 오늘 일은 여기까지!!! 놀자~!!! 10월 쯤 되니... 마당에 물 주지 않아도 되고~그럭저럭 여유롭다. 이젠 씨앗도 맺어야 하고... 수확도 하는 시기라.비가 안 오면 더 좋고... 태풍에 날아갔던 눈사람은 누데기가 됐다.시골집 마스코트를 다시 정해야 할 듯 ㅠ,.ㅠ 올 때마다 보고 있지만.언제나 신기한 딸기묘목 아침이슬... 취꽃인가??? 확실히 가을엔 국화과 꽃들이 잘 어..
[전원생활] 화려한 듯 소박한 시골밥상 # 숭늉밥 # 리틀포레스트 # 나혼자 시골집 나들이 20180618 처음, 계획에도 없던 시골에서의 "셋째날" 아침:D 전날 일찍 잠든데다 푹 잘잔 탓인지~;;;새벽 5시도 되기 전에 눈이 팟~ 떠졌다. 오늘은 하루가 길~겠구나!!! 밖을 내다보니, 아직 동이 트진 않았다.그래서 이불 속에서 30분 정도 뒹구르르르르,,, 오늘은 구름이 많은 하루가 되려나??? 아침에 만나는 아침이슬. 아마도 전날 잠 늦게 텃밭에 물을 준 탓도 있겠지만,아무래도 시골이라 일교차가 도시보다는 조금 더 심한 듯. 6월 중순, 한낮엔 끈나시를 입어야 할 정도로 무덥지만, 저녁과 아침은 가디건을 걸쳐야 할 정도로 쌀쌀하다. (약간 추운 정도) 첫날 만난 기쁨에~아침마다 풀 사이에서 청개구리가 있나 없나 찾아보는 것이 하루일과의 시작이 됐다. 정말 초지일관일세,,, :D 아침엔 과일 샐러드와 전날..
[전원생활] 너무나 귀여운 딸기 수확 # 시골집 꽃밭 # 리틀포레스트 # 나혼자 시골집 나들이 20180617 이른 저녁까지 먹은 후라,,,여유로운 오후. 낮에 돌과의 전쟁, 천막과의 씨름 ㅡㅡ;;;지칠데로 지쳤다. 이젠 좀 쉬자,,, 시골집엔 일만 하려고 온 것은 아니다!!! 라동이는 딸기 수확에 재미를 붙였다 :)너무나 귀여운 뒷태,,, 끙차,,,끙차,,, 쩝;;; 하나 뿐이라 먹기 아깝네,,, ㅠ,.ㅠ 혹시나 하고 다시 나가 본 딸기밭!!!! 심봤다,,, 아니. 딸기 봤다!!! 빨갛게 익은 딸기 하나 더 발견 :) 신난다. 딸기가 두개.이젠 먹을 수 있어요~ :) 전날보다 꽃이 더 많이 폈다.화려하다. 까마중,,,이라고 부르던데.까맣게 익으면 톡톡 터지는 맛이 별미(?)다. 양이 좀 많으면 샐러드에 데코로 쓰면 좋을 듯.블루베리처럼,,, 집 앞, 데크에서 바로 보이는 풍경이다. 깻잎이 저기에도 있네???내일..
[홈메이드 카페 / 생딸기라떼 / 요거트그린티라떼] 상콤한 생딸기라떼 만들기 # 오후의 간식시간 2018 올해는 다른 해에 비해 딸기 구입이 많지 않았다.오후, 잠깐 시장에 나가보니, 딸기는 아직 한창이었고, 가격은 많이 저렴해졌더라~ 오전, 딸기 사다가 딸기라떼 해 먹을까 생각하다, 몇 일 전, 엄마의 말씀이 기억났다.그 날 사오신 딸기의 일부를 냉동실에 얼리신다고... 냉장고를 열어봤다.있다,,, 있어,,, 딸기 :) 생딸기라떼 만들기 준비물,,,딸기 우유는 있는 거라 사용했다. 얼마전 다이소에서 지름신 왔던,,, 딸기 빨대 :) 큼직해서 좋다.펄 듬뿍한 버블티 먹기 좋은 싸이즈다. 라동이와의 간식시간 :) 한복 냥이도 함께 했다. 이 녀석, 어디에 놓고 찍어도 참 잘~ 어울린다. 라동이는 딸기리떼,,,나는 요거트그린티라떼,,, 집에서 만들면 무언가 확실히 신선한 것 같기는 하다. 달달한 쿠키도 함께 :..
[홈메이드 카페 / 예멘 모카 마타리] 예멘 모카 마타리 핸드드립 # 핸드드립 커피 # 딸기 디저트 2016 지난 주 "예멘 모카 마티리" 로스팅 원두를 구입했다. 단골 카페에서 맛보기용(?)으로 처음 먹어 본 후~ 그 맛을 잊지 못해 100그람을 구입했다. 약간 허브가 섞인 듯한 독특한 향미가 좋다 :) 원두를 구입했을 때는 날씨가 일주일 정도 남아 있었는데,,, (로스팅 된 원두는 2주내에 먹어야 맛이 좋다고 하니 말이다.) 집에서 후라이팬 로스팅한 원두, 그 외에 원두들 덕분에(?) 뒤로 밀리다가 ㅡㅡ;; 로스팅한지 보름이 되어서야 핸드드립으로 커피를 내려본다. 예멘 모카 마타리는 이름 만큼이나 원두도 참 곱다 :) 요건 정말 로스팅 잘하시는 분이 한 것이라고 들었다. 글라인더에 적당량을 넣고~ 갈아 갈아~!! 이 때 부터 커피 향기가 본격적으로 나는데,,, 흠~ 그 향기에 취할 정도로 좋다. 어느 방송 ..
[홈메이드 카페 / 딸기 뷔페] 집에서 즐기는 딸기 뷔페 2탄 # 딸기 디저트 2016 10일 전에 집에서 즐겼던,,, "딸기 뷔페" 비쥬얼도 맛도 어느 유명 딸기 뷔페 부럽지 않았던,,,, http://frog30000.tistory.com/8552 딸기 시즌도 끝나가고~ 오전 내내 열심히 만든 디저트들을 모아봤더니~ 이번에도 딸기 디저트들이 주를 이룬다. http://frog30000.tistory.com/8592 http://frog30000.tistory.com/8593 http://frog30000.tistory.com/8594 http://frog30000.tistory.com/8595 그리하여~ 홈메이드 딸기 뷔페 2탄!!!! 봄을 닮은 디저트들이 한상 가득 차려졌다. 비쥬얼이 예쁘다보니, 카메라 셔터를 계속 누르고 있는 나를 발견 ㅡㅡ;;; 누가 나 좀 말려줘요!!! 토솔이와..
[홈메이드 카페 / 화이트 초코 딸기] 화이트 초코 딸기 # 딸기 디저트 2016 언젠가 선물(?) 받은,,, "커버 화이트 초콜릿" 냉장고에서 잠들어 있던 녀석을 꺼냈다. 딸기 디저트를 만들어 본다. "화이트 초코 딸기" 딸기는 깨끗이 씻어 물기를 최대한 빼고~!! 화이트 초콜릿은 중탕으로 녹이고,,, 녹인 화이트 초콜릿을 딸기에 묻히고,,, 위에 데코로 뿌려줄 초로 시럽은,,, 초코펜이 없다면, 약통을 이용하면 편리하게 뿌려줄 수 있다. 초코펜이 아닌지라,,, 모양이 좀 프리하군;;; 냉장고에서 30분정도면 굳더군~ (초콜릿에 따라 시간 차가 있을 수 있음) 화이트보다는 다크초콜릿이 맛있는데,,, 집에 있는 재료를 사용하다보니~ 그렇게해서 완성된 "화이트 초코 딸기" 그런데, 예상외로 식구들에게 가장 인기가 좋았던;;; [홈메이드 카페 / 화이트 초코 딸기] 화이트 초코 딸기 # ..
[홈메이드 카페 / 딸기 스모어] 상콤달콤한 딸기 스모어 만들기 # 딸기 디저트 2016 몇 년부터 ㅡㅡ;;; 캠핑 디저트로 유명(?) 하다는 "스모어"를 만들어 봐야겠다고 생각은 했는데,,, 이제서야 실천하게 됐다. S' more는 Some more의 줄일말로 "더 주세요" 더 먹고 싶을 만큼 맛있다는 뜻이란다. 인터넷에서 찾아보니,,, 미국식 캠프용 간식; 구운 마시멜로를 초콜릿과 함께 크래커 사이에 끼워 먹음,,,이란다. 도대체 얼마나 맛있길래,,, 더 달라니?? 일단은 레시피만봐도 칼로리가 ㅡㅡ;;; 마시멜로 + 초콜릿 + 크래커 누구말마따나,,, 지구를 다섯바퀴가 아닌 열바퀴는 돌아야 할 듯 싶다. 그래도 맛이 궁금하니깐,,, 만들어보도록 한다. 스모어 두 가지를 만들었는데, 딸기가 있어서 응용도 해 볼겸~ 가장 기본적인 스모어 만들기는 잠시 미루어두고 "딸기 스모어" 먼져 만들어 ..
[홈메이드 카페 / 딸기 스무디] 상콤상콤 얼린 딸기 스무디 만들기 2016 딸기가 거의 끝물이다. 딸기 시즌이 끝날 즈음엔 조금 넉넉히 사다가 냉동실에 얼려 놓으면,,, 아이스크림처럼 그냥 꺼내 먹기도 하고, 스무디등 디저트를 해 먹을 수 있어서 유용하다. 냉동실에 얼려 둔 딸기,,, 그냥 먹어도 달콤 시원해서 맛있지만,,, 이번에도 스무디를 만들었다. 믹서기에 우유 + 딸기 + 딸기쨈 (딸기시럽)을 넣고 팍팍~ 갈았다. 프레인 요플레가 있으면 좋았으련만,,, 프레인 요플레를 넣으면 조금 더 달콤하고 부드럽기는 하지만, 생략하면 시원한 맛을 더 있는 것 같다. 갈끔하기도 하고~ 믹서기에 갈아~ 예쁜 컵에 담고~ 딸기로 예쁘게 데코를 해주면 완성이다. 색깔도 연분홍색이라,,, 봄날에 어울리는 음료라 할까?? 디저트는 언제나 사람의 기분을 UP시키는 것 같다 :) [홈메이드 카페 ..
[홈메이드 카페 / 딸기뷔페] 유명 딸기 뷔페 부럽지 않은,,, 집에서 즐기는 홈메이드 딸기 뷔페 # 행복한 브런치 2016 지금은 이미 시즌이 끝난 걸로 알고 있지만,,, 유명 호텔이나 외식 업체에서는 해마다 초봄이면 "딸기 뷔페"를 하더군;;; 가격이 후덜덜,,, ㅡㅡ;; 어째 소화가 안 될 것 같다 >ㅡ
봄이라 좋다,,, 딸기랑 10분 데이트 2013 봄아,,,, 어서 오렴!! 영원히 머무를 순 없니?? 봄이라 좋다,,, 딸기랑 10분 데이트 2013.03.17
충주, 동량면 손동리 2012 선생님께서 곳곳에 딸기 나무(?)를 옮겨 심어서 여기저기 딸기가 풍년이다. 5월은 딸기의 계절,,, 새콤달콤한 딸기를 밭에서 따 먹는 느낌은,,, 참~ 달콤하다. 딸기꽃도 앙증맞게 예쁘다. 흙 묻는다고 선생님께서 딸기 밑에 신문지를 깔아두셨다. 흙이 참 건강하다. 지렁이가 많은지, 지렁이 똥이 곳곳에 보인다. 통나무에서 자라난 식물,,, 그 자체가 예술~!! 금강초롱,,, 오디가 많이 열렸는데,,, 올해는 병이 나서 실속이 없을 듯 보여진다. 충주, 동량면 손동리 2012.05.26
딸기가 좋아 2012 그녀를 딸기를 좋아한다... 딸기가 좋아 2012.04.01
충주, 동량면 손동리 2011 버찌를 따고, 이번엔 앞뜰과 뒷뜰에서 "딸기"를 땄다. 색깔도 좋고~ 학교 주변에는 오디나무가 참 많다. 선생님이 이사 오시고도 몇 그루 더 심으셨단다. 충주 동량면 손동리 [한국영어영문학연구소도서관 & 이정란미술관] 2011.06.11 (첫째날)
충주, 동량면 손동리 2011 점심 식사 후,,, 각자 일을 시작했다. 아빠는 전기를,,, 나는,,,, ^ㅡ^;; 가지 하나가 바닥으로 내려 앉은 "버찌"에 눈길이 간다. 바닦에 앉아 먹으매,,, 담으매,,, 손길이 바쁘다. 잠깐의 노력으로 바가지 하나를 금방 채울 수 있었다. 새콤달콤 버찌~ 한꺼번에 이렇게 많은 버찌를 따고, 먹어 본건 처음이다. 익은 것도 많지만, 아직 익지 않은 것 까지~ 풍성하다. 난 학교 주변을 돌며"열매"를 땄다. 버찌, 오디, 딸기,,, 아빠는,,, 지난 번에 이어 "전기"를 만지셨다. 토, 일요일 1박하는 동안 아빠의 주 업무였다. 처음 방문에는 부엌으로 사용되는 컨테이너의 전기를 연결하셨고, 이번에는 교실 전부와 2층 강당에까지 전등이 들어오게 수고하셨다. 아빠의 수고가 많다. 2층까지 "전기"가 들..
충주, 동량면 손동리 2011 학교를 한바퀴 돌고 났더니 오후 2시가 가까워졌다. 간단히 늦은 점심 준비를 했다. 지난 번 왔을 때 뜯어간 "쑥"을 넣고 방앗간에서 쌀과 함께 빻아서 반죽을 해 냉동실에 넣었었다. 솥 뚜껑에 부쳐 먹으면 맛있겠다싶어서~ 지글지글,,, 쑥개떡 부치는 소리와 냄새가 향기롭다. 달군 솥뚜껑에 부친 "쑥개떡" 집에서 찜기에 쪄 먹어도 좋은데, 이것도 특별한 맛이다. 충주 동량면 손동리 [한국영어영문학연구소도서관 & 이정란미술관] 2011.06.11 (첫째날)
충주, 동량면 손동리 2011 3주 전보다다양한 종류의 야생화가 피어 있다. 지난 붓꽃은 지고, 새로 핀 꽃이라는 선생님의 말씀!! 충주 동량면 손동리 [한국영어영문학연구소도서관 & 이정란미술관] 2011.06.11 (첫째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