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아름다운 도시, 서울

[경춘선숲길 / 화랑대역(폐역)] 경춘선 숲길, 일본 트램을 만나다 # 옛화랑대역 # 철도공원 2018


해가 뉘엿뉘엿 떠나갈 즈음,,,

일본 트램을 여유롭게 만들 수 있었다.



전시되어 있는 기차들(트램) 중에서 가장 마지막에 이 곳, 옛화랑대역에 왔단다.

그래서 모두들 관심이 갔던 모양이다.



실제로 일본 히로시마에서 우리나라에 들여오기 전까지 운영되었던 트램이다.




일본 히로시마 노면전차 906호 전차.



과거 대한제국 시대의 전차와 비슷하다고 하여 들여온 히로시마 노면 전차,,,

2018년 즈음, 보수공사를 마치고 실제로 운영할 계획이란다.



"


대한제국 고종 황제가 을미사변 이후 당시 청계천에 있던 부인 명성왕후의 묘인 홍릉에 자주 행차했다고 한다. 

미국인 콜브란은 고종의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해 전차 노선 설립을 건의했고, 고종과 함께 1898년 한성전기회사를 설립하게 된다. 

이후 전차는 1899년부터 1968년까지 약 60여년간 서울 시민의 발이 됐다고 한다.



현재 히로시마에서 900형 전차는 지금도 운행하고 있다~ 한다.


1957년 일본에서 제작되었다.










화랑대 역판과 함께 담으니,,, 신기한 모습이 연출됐다 :)
















으아아아아아아아아아,,,,

나 돌아갈래~


실제로 이런 컨셉으로 사진 담으시는 분들 많은 듯;;;


오사카도 좋았지만,,, 도쿄 가보고 싶다 :)


하늘이 정말 예뻤는데,,, 사진으로 표현이 안돼네,,, ㅡㅡ;;










일본트램 역시 프라하 트램과 더불어~

내부 보수 공사 후에 개방을 한단다.








몇 일 전 내렸던 눈.


어쩌다보니, 올해는 눈놀이 한번을 못갔네??

뭐,,, 제대로 눈이 오지도 않았지만. 쩝!!!




내리지 않으면 기다려지고,

또 내리면 골치덩어리인 "눈"




그래도 올 겨울 한번 정도는 서울에 폭설이 내려주길 기대하는 중 :)

아쉬운 것은 몇 년 전부터 눈다운 눈을 만나지 못하고 있다는 것 ㅠ,.ㅠ


지구 온난화가 정말 심각한가봐 ㅡㅡ;;




1899년에 운영을 시작했던 대한제국 시대의 전차,,,



현재 국립민속박물관 "추억의 거리"에 전시되어 있는 전차와 같은 것인데~

(민속박물관에 있던 것을 옮겨 온 것인지에 대해선 모르겠다;;;)

손상정도가 심하여 접근불가.


대한제국 시대의 전차도 보수 공사 이후에 개방~




동지도 지나갔고, 해가 조금은 길어진 것 같지만,,,


이제사 오후 5시가 다 되어가는 시간인데,

날씨도 쾌청하지 않아서인지 금새 어두워질 것 같아 현재 화랑대역쪽으로 발길을 돌렸다.



조금 더 일찍 찾았다면, 태릉까지 가는건데,,, 아쉽다.




그리고 경춘선숲길을 온전히 다 걸어볼 생각이라면,

"광운대역"에서 시작해 "담터마을"까지 기찻길을 따라 걸으면 된단다.


날씨가 조금 더 풀리면 도전~!!!









어쩌다보니, 제대로 된 첫 식사.


배도 고프고, 날씨도 쌀쌀하고~ 따뜻한 순대국밥 생각하고 있었는데,

화랑대역 근처에서 만났다.


가장 마음에 들었던 건,,, 깨끗하다는 것.





어쩌다보니, 사전답사 느낌의 "경춘선숲길" 나들이.

비록 시간은 짧았지만, 볼거리 많았던 곳.



앞으로 철도공원 조성 공사가 마무리 되는 날이 기대되는 곳이었다.

"경춘선숲길" 종종 만나요 :)





[경춘선숲길 / 화랑대역(폐역)] 경춘선 숲길, 일본 트램을 만나다 # 옛화랑대역 # 철도공원  2018.01.14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노원구 공릉동 29-61 | 화랑대역 (폐역)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