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아름다운 도시, 서울

[국립고궁박물관] 조선의 왕실 속으로,,,, 국립고궁박물관 2015

 

 

 

참새가 방앗간을 그냥 못 지나치듯이,,, ㅡ,.ㅡ^

 

통인동에서 광화문역으로 걸어서 지하철 타러 가는길~

 

잠시 들른 "국립고궁박물관"

 

 

 

이 근처 오면, 가끔 들르게 되는 "국립고궁박물관"

 

볼거리도 많고,

 

일단은 조선시대 유물인지라,,, 나름 화려함도 있고.

 

실내라서 겨울엔 따뜻하고,

 

여름엔 시원해서 좋다.

 

 

 

 

 

 

 

*

 

 

국립고궁박물관은,,,

 

 

 

1908년 창경궁 내의 황실박물관으로 개관하여 다음 해 일반에게 공개되었다.

 

일제강점기인 1938년 이왕가박물관으로 명칭이 격하되었으며 1946년 3월 덕수궁미술관으로 개칭하였다.

 

 

 

1961년 덕수궁사무소를 설치하였고 1969년 5월 덕수궁미술관이 국립박물관으로 통합·개편되었다.

 

1992년 덕수궁사무소가 문화재청 직속의 '궁중유물전시관'으로 확대·개편되었다.

 

(서울시 중구 정동 덕수궁 석조전 동관).

 

 

 

이후 2005년 광복 60주년을 맞이하여 덕수궁 궁중유물전시관을 대대적으로 확대·개편하였다.

 

경복궁 내 옛 국립중앙박물관 자리에 '국립고궁박물관'을 새롭게 개관(2005년 8월 15일)하였으며

 

이 곳에 기존 소장품을 비롯해 4대 궁에 분산되어 있던 소장품 약 4만여 점을 보관·전시하였다.

 

2005년 부분개관한 박물관은 2007년 11월 전면개관하였다.

 

 

 

조선왕실의 문화재 및 궁중 유물을 전시·관리하고 있으며

 

궁중유물의 홍보 및 사회교육, 학술도서와 자료의 수집, 출판, 관리 업무도 담당한다.

 

 

 

박물관은 지상2층, 지하1층의 규모(연면적 18,284 ㎡)로 전시실(15개실), 수장고, 보존과학실 등의 시설이 있다.

 

전시실은 제왕기록실, 국가의례실, 궁궐건축실, 과학문화실, 왕실생활실, 탄생교육실, 왕실문예실, 대한제국실,

 

궁중회화실, 궁중음악실, 어가의장실, 자격루실 등으로 구성되어 궁중 유물을 전시하고 있다.

 

 

 

 

관람시간은 평일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입장은 오후 5시까지)이며,

 

주말 및 공휴일은 오전 9시부터 오후 7시(입장은 오후 6시까지)이다.

 

매주 월요일은 휴관이다.

 

입장료는 무료다.

 

 

(출처 : 두산백과)

 

 

 

 

 

 

 

 

 

 

 

 

 

 

 

 

 

 

 

 

 

 

 

 

 

 

 

 

 

 

 

 

 

 

 

 

 

 

 

 

 

 

 

 

 

 

 

 

 

 

 

 

 

 

 

 

 

 

 

 

 

 

 

 

 

 

 

 

 

 

 

 

 

 

 

 

 

 

 

 

 

 

 

 

 

 

 

 

 

 

 

 

 

 

 

 

 

 

 

 

 

 

 

 

 

 

 

 

 

 

 

 

 

 

 

 

 

 

 

 

 

 

 

 

 

 

 

 

 

 

 

 

 

 

 

 

 

 

 

 

 

 

 

 

 

 

 

 

 

 

 

 

 

 

 

 

 

 

 

 

 

 

 

 

 

 

 

 

[국립고궁박물관] 조선의 왕실 속으로,,,, 국립고궁박물관  2015.05.22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종로구 청운효자동 | 국립고궁박물관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