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한민국 구석구석

삼척 신기리, 오십천 텐트 야영 + 댓재 - 2박3일 여름휴가 2012

 

전날, 환선굴을 내려와 어디에다 텐트를 쳐야할까 고민이 많았다.

 

이번 여행은 숙박소를 찾지 않겠다는 전제로 여행을 떠난 것.

 

 

 

미리 예약을 한 것도 아니고,

 

(우리가족의 여행 스타일은 변수가 많아 예약하는 것을 별로 좋아하지 않는다.)

 

재작년엔 여름휴가철, 태백에서의 악몽~

 

그 때 결국 방을 구해 편안한 밤을 보내기는 했건만,

 

구할 때까지의 초조함...

 

 

그래서 이번엔 텐트를 믿기를 한 것이다.

 

 

 

신기역 근처의 오십천.

 

해지기 전이었는데도 물놀이 하시는 분들이 많았다.

 

 

 

저 곳에다 텐트치면 좋겠구나!!

 

함백산에서보단 포근하게 잠을 청했고~

 

 

 

 

 

다음날!!

 

해가 올라오기 전에 물놀이는 시작됐다.

 

물이 상당히 차다.

 

 

 

 

 

 

 

 

 

 

 

 

 

 

 

 

 

 

 

 

 

 

 

 

 

 

 

 

 

 

 

 

 

 

 

 

 

 

 

 

 

 

 

 

 

 

 

 

 

 

 

 

 

 

 

 

 

 

 

 

 

 

 

 

아침부터 사람들이 다시 모여들기 시작한다.

 

하나 둘 텐트가 생기고,

 

물놀이 하는 사람들도 많았던 곳.

 

 

 

이 지역에선 인기있는 물놀이 장소인 듯 보인다.

 

 

 

 

 

 

 

 

 

바로 옆으론 기찻길이 있어,,,

 

다양한 기차 구경도 했다.

 

 

객차가 지날 때면 손도 흔들어주는 쎈쓰!!

 

 

 

 

 

 

 

 

 

2시즈음까지 계속 된 물놀이,,,

 

배도 고프고

 

(지금껏 옥수수 통조림만,,, 이번 여행은 완젼히 옥수수 여행이다.)

 

 

 

집으로 돌아갈 길도 멀고해서 이름 시간이지만

 

서울을 향해 출발~!!

 

 

 

 

댓재에서 잠시 쉬었다가~

 

 

 

 

 

 

 

 

 

 

 

 

 

 

늦은 오후,

 

아쉬움만 남았던 메밀 막국수도 먹고,,,

 

평창 시장에 들러 부침개와 전병도 먹고,,,

 

 

집으로,,,집으로~

 

자정이 다 되어서야 집에 도착.

 

3박을 할까도 했지만,

 

너무 무리다 싶어 2박으로 마무리한 여름 휴가!!

 

 

집에 들어오는 순간 더운 열기가 확~!!

 

나,, 다시 강원도로 돌아갈래 ^ㅡ^;;

 

 

 

 

 

 

삼척 신기리, 오십천 텐트 야영 + 댓재 - 2박3일 여름휴가 2012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도 삼척시 하장면 | 댓재휴게소
도움말 Daum 지도
  • cholog 2012.08.16 10:14 신고

    흔적남깁니다... ^^

  • 발루미 2012.08.16 20:20 신고

    개천을 보니 어릴때 아버지 등에 타고
    개천에서 수영하던 기억이 납니다.
    경기도 파주가 아버지 고향인데 가족들이 모두 파주근처 개천에 놀러갔었습니다.^ ^
    그땐 개천이 꽤 깊었다고 생각했었는데
    몇해전에 가보니 생각보단 안 깊더군요.
    올 여름 무척이나 더웠는데 개천에서 재미있게 보내셨군요.
    텐트 가지고 여행 가본게 언제적인지 기억이 가물가물하네요.
    ㅎㅎ제가 많이 부러운가 봅니다.
    주말 잘보내시고 건강하세요.

    • 초록구슬 2012.08.21 10:45 신고

      개천에 대한 어릴 적 추억은 누구나 몇가지씩은 가지고 있는 듯 합니다.저도 어릴 적 여름방학에 할머니댁에 가면 앞으로 흐르는 냇가에서 시원하게 물놀이도 하고~
      아빠 등에 타고 물도 건너고~
      간혹 커다란 뱀도 보고...ㅡ,.ㅡ^
      그런 기억이 생생히 납니다.

      요즘 비가 참 많이 오네요.
      어쩐지 장마철에 제대로된 비 한 번 안오더니만~
      비가오면 시원해야하는데~
      습도만 높아 더 조금만 움직이면 더운 느낌입니다.

      가는 여름도 아쉽고, 어는 가을은 설레는 요즘이네요.

      아!! 발루님 사진 색감이 너무 좋아요.
      좋은 카메라의 영향인가요??
      아님 발루님의 사진촬영실력인가요?
      어쨋든 아름다운 사진 잘 보고 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