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궁,,, 그 곳을 거닐다

[경복궁] 근정전 + 경회루 2012

 

 

그림을 잘 그리기 위해선 모사를 많이 해야한다했다.

 

사진을 잘 찍기 위해선 다른 사람들의 사진을 많이 봐야겠지??

 

 

 

오전, 브레송 사진전을 봐서 일까~

 

그의 사진이 머릿 속에서 떠나질 않고

 

그런 풍경이 눈 앞에 나타나기만을 기다려본다.

 

 

 

그의 사진을 보면 햇빛과 그늘을 표현한 사진을 좋아 했던 것 같다.

 

거기에 규칙까지~!!

 

 

 

그래서일까??

 

이젠 그림자도 다른 느낌으로 보인다.

 

 

 

 

 

 

경회루에 오른 사람들을 보고 생각났다.

 

 

작년 즈음에 경회루에 올라보려고 인터넷으로 예약을 해 두었다가

 

사정이 생겨 취소했었던,,,

 

 

세상에는 할일도 많고 가보고 싶은 곳이 참~ 많구나!!

 

하루가 24시간인 것이 야속하다.

 

 

 

 

 

 

가을이면 내가 경복궁 중에서 사장 좋아하는 공간이다.

 

이 곳을 보기 위해 가을이면 꼭 오려고 시간을 내곤 한다.

 

 

가을을 위해 묵묵히 기다리고 있는 커다란 네그루의 은행나무~

 

기다려진다.

 

 

 

[경복궁] 근정전 + 경회루  2012.09.02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종로구 청운효자동 | 경복궁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