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물의정원 황화코스모스

(3)
[남양주 / 물의정원] 물의정원, 황화코스모스를 만나다 # 라동이 형제와 함께 하는 물의정원 나들이 2018 이젠 여행에서 빠질 수 없는 아이들이 된,,,라동이, 라현이, 라담이 :D 식구들과 같이 외출하거나 여행 갈 때도~당연히 함께 동행하는 아이들이 된 라이언 형제. 언제나 식구들 반응이,,,"당연히 안 데려 왔을리가 없지,,,,!!!!" 이번 물의 정원 나들이에도 빠질 수 없는,,,라동이와 헝제들!!! 언제나 그랬지만,이번엔 사진이 더 많아 따로 모아봤다. 사진이 많은 이유는 라이언과 황화코스모스 색깔이 깔맞춤이라... 꽃보다 라동이,,, 라담이는 얼굴이 유난히 크다.확실히 라이언은 얼굴이 커야,,, 이쁜 듯 :D 꽃밭에 누워도 보고,,, 이모니콘 따라하기?? 라현이는 원래 장난꾸러기인데,,,꽃 앞에 서면 얌전해지지요~!! 음,,, 이것이 가을의 향기로구나!!! 조만간 놀이동산도 가야겠다... Canon ..
[남양주 / 물의정원] 가을에 만나는 황화코스모스 # 북한강변에 끝없이 펼쳐지는 황화코스모스 # 물의정원 2018 북한강변따라 끝없이 펼쳐지는 황화코스모스,,,쳐다보고 있으면,,, 참 비현실적이란 생각이 들 정도로 규모가 크다. 가을. 다른 곳도 물론 좋지만,나의 추천은 무조건!!! 물의 정원이다!!! 나의 최애템 주황색 원피스 입고엄마랑 함께 물의정원 황화코스모스 꽃밭에서 사진찍기로 2년전부터 약속을 했는데... 내년엔 찍을 수 있으려나... ㅡㅡ;;; 오후로 갈 수록 사람들이 많아진다. 이 즈음이면 올림픽공원 들꽃마루의 황화코스모스도 한창이겠다.단, 거기야말로 새벽같이 가지 않으면 꽃보다 사람이 더 많은 곳 @@;;; 간간히 드러나는 파란하늘...계속 그 모습을 유지하면 좋으련만~ 흔들그네는 마법사인지도 모른다.한번 앉으면 북한강변에 취해~ 누구든 일어날 줄을 모른다. 이쪽으로 저쪽으로 몇번을 왔다리 갔다리 했지..
[남양주 / 물의정원] 10월, 어느 멋진날의 황화코스모스 # 물의정원 # 북한강변 2018 10월이다.어느덧 2018년도 3달 남았네...?? 시간이 총알보다 빠르다는 말을 한해가 지날 수록 실감난다.어릴적엔 왜 그렇게 시간이 안 가던지...ㅡㅡ;;지금은 하루가 48시간,,,이면 좋겠다는 생각을 많이 하게 된다. 지난주엔 4박 5일간의 부산여행을 다녀왔고...간간히 시골집에서 여가를 보냈다.그리고 유난히 더웠던 지난 여름~ 그러다보니, 올해는 연꽃도 못 봤고...서울시내에서 열리는 다양한 행사도 가보지 못했다.아쉬움은 남지만, 나름 행복한 시간들을 보냈으니 괜찮다. 그래도 놓칠 수 없던 한가지가 있었으니!!바로 남양주 "물의정원" 황화코스모스... 사실, 놓친 줄 알았다.부랴부랴 인터넷과 SNS를 찾아보니, 딱 좋을 때란다.고뤠???(현재 10월 22일경. 아직까지도 괜찮다는 소식이 있다) 엄..